Categories
Hot News Korea

40대 여성이… 어제(26일) 밤 10시 인천 원당동에서 정말 무서운 사건이 벌어졌다T

40대 여성, 전남편 승용차로 충돌해 살해 시도

출동한 경찰관 폭행… 살인미수 공무집행방해

글과 전혀 관련이 없는 뉴스1 자료사진입니다.

무섭다. 한 여성이 전남편을 승용차로 들이받아 살해하려 한 사건이 발생했다.

인천 서부경찰서가 전남편을 승용차로 치어 살해하려 한 A(47)씨를 살인미수와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연합뉴스가 27일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0시쯤 인천 서구 원당동의 한 길가에서 전남편인 B(48)씨를 승용차로 치어 죽이려 한 혐의를 받는다. A씨 승용차는 B씨를 들이받고 전봇대에 막혀 멈췄다.

A씨는 왜 이렇게 끔찍한 행동을 저지르려 한 것일까. B씨와 자녀 훈육 문제로 티격태격하다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과격했다. 출동한 경찰관까지 폭행할 정도였다. 경찰이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적용한 이유다.

다행히 B씨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B씨를 죽이려고 운전한 것으로 보고 있다.

사건사고

세상에이런일이

공무집행방해

Categories
Hot News Korea

40대 여성이… 어제(26일) 밤 10시 인천 원당동에서 정말 무서운 사건이 벌어졌다T

40대 여성, 전남편 승용차로 충돌해 살해 시도

출동한 경찰관 폭행… 살인미수 공무집행방해

글과 전혀 관련이 없는 뉴스1 자료사진입니다.

무섭다. 한 여성이 전남편을 승용차로 들이받아 살해하려 한 사건이 발생했다.

인천 서부경찰서가 전남편을 승용차로 치어 살해하려 한 A(47)씨를 살인미수와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연합뉴스가 27일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0시쯤 인천 서구 원당동의 한 길가에서 전남편인 B(48)씨를 승용차로 치어 죽이려 한 혐의를 받는다. A씨 승용차는 B씨를 들이받고 전봇대에 막혀 멈췄다.

A씨는 왜 이렇게 끔찍한 행동을 저지르려 한 것일까. B씨와 자녀 훈육 문제로 티격태격하다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과격했다. 출동한 경찰관까지 폭행할 정도였다. 경찰이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적용한 이유다.

다행히 B씨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B씨를 죽이려고 운전한 것으로 보고 있다.

사건사고

세상에이런일이

공무집행방해

Categories
Hot News Korea

40대 여성이… 어제(26일) 밤 10시 인천 원당동에서 정말 무서운 사건이 벌어졌다T

40대 여성, 전남편 승용차로 충돌해 살해 시도

출동한 경찰관 폭행… 살인미수 공무집행방해

글과 전혀 관련이 없는 뉴스1 자료사진입니다.

무섭다. 한 여성이 전남편을 승용차로 들이받아 살해하려 한 사건이 발생했다.

인천 서부경찰서가 전남편을 승용차로 치어 살해하려 한 A(47)씨를 살인미수와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연합뉴스가 27일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0시쯤 인천 서구 원당동의 한 길가에서 전남편인 B(48)씨를 승용차로 치어 죽이려 한 혐의를 받는다. A씨 승용차는 B씨를 들이받고 전봇대에 막혀 멈췄다.

A씨는 왜 이렇게 끔찍한 행동을 저지르려 한 것일까. B씨와 자녀 훈육 문제로 티격태격하다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과격했다. 출동한 경찰관까지 폭행할 정도였다. 경찰이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적용한 이유다.

다행히 B씨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B씨를 죽이려고 운전한 것으로 보고 있다.

사건사고

세상에이런일이

공무집행방해

Categories
Hot News Korea

40대 여성이… 어제(26일) 밤 10시 인천 원당동에서 정말 무서운 사건이 벌어졌다T

40대 여성, 전남편 승용차로 충돌해 살해 시도

출동한 경찰관 폭행… 살인미수 공무집행방해

글과 전혀 관련이 없는 뉴스1 자료사진입니다.

무섭다. 한 여성이 전남편을 승용차로 들이받아 살해하려 한 사건이 발생했다.

인천 서부경찰서가 전남편을 승용차로 치어 살해하려 한 A(47)씨를 살인미수와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연합뉴스가 27일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0시쯤 인천 서구 원당동의 한 길가에서 전남편인 B(48)씨를 승용차로 치어 죽이려 한 혐의를 받는다. A씨 승용차는 B씨를 들이받고 전봇대에 막혀 멈췄다.

A씨는 왜 이렇게 끔찍한 행동을 저지르려 한 것일까. B씨와 자녀 훈육 문제로 티격태격하다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과격했다. 출동한 경찰관까지 폭행할 정도였다. 경찰이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적용한 이유다.

다행히 B씨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B씨를 죽이려고 운전한 것으로 보고 있다.

사건사고

세상에이런일이

공무집행방해

Categories
Hot News Korea

“사장님이 새벽에..” 모두가 경악한 배민 ‘1점 리뷰’ 레전드 글TT

배달의 민족에 올라온 ‘1점 리뷰’ 글이 커뮤니티 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배민 1점 리뷰 레전드.jpg’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고깃집에서 직화 삼겹살을 주문한 고객의 리뷰 글이 담겨 있었다.

이 고객은 별점 1점 만을 주며 “여기 사장님 아침 새벽에 시켰는데 자전거 이상한 고물 같은 거 타고 오시더라고요. 밥맛 떨어지게 우습네요“라고 글을 남겼다.

이에 사장님은 “OO님, 자전거 타고 가서 밥맛 떨어지셨군요. 람보르기니 타고 배달 한 번 가볼까요? 그럼 밥맛이 좋아 지실련지”라고 답글을 남겼다.

해당 내용은 현재 여러 온라인 상에 퍼지며 분노를 사고 있다.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사장을 비하하며 리뷰 1점을 테러한 해당 고객에게 날 선 비난을 보냈다.

이들은 “배달 수단까지 신경 써야 하는 현실이구나”, “진짜 미쳤다”, “아침 새벽부터 삼겹살 2인분이나 드시는 분이 있구나”, “진짜 악질이다”, “되게 못 배운 사람이다”, “사장님도 정말 어이 없었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배달앱 이용 실태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수도권에서 배달앱을 이용하는 자영업자 63.3%가 별점 테러나 악성 리뷰로 피해를 경험했다고 조사됐다.

온라인이슈팀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Categories
Hot News Korea

“사장님이 새벽에..” 모두가 경악한 배민 ‘1점 리뷰’ 레전드 글TT

배달의 민족에 올라온 ‘1점 리뷰’ 글이 커뮤니티 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배민 1점 리뷰 레전드.jpg’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고깃집에서 직화 삼겹살을 주문한 고객의 리뷰 글이 담겨 있었다.

이 고객은 별점 1점 만을 주며 “여기 사장님 아침 새벽에 시켰는데 자전거 이상한 고물 같은 거 타고 오시더라고요. 밥맛 떨어지게 우습네요“라고 글을 남겼다.

이에 사장님은 “OO님, 자전거 타고 가서 밥맛 떨어지셨군요. 람보르기니 타고 배달 한 번 가볼까요? 그럼 밥맛이 좋아 지실련지”라고 답글을 남겼다.

해당 내용은 현재 여러 온라인 상에 퍼지며 분노를 사고 있다.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사장을 비하하며 리뷰 1점을 테러한 해당 고객에게 날 선 비난을 보냈다.

이들은 “배달 수단까지 신경 써야 하는 현실이구나”, “진짜 미쳤다”, “아침 새벽부터 삼겹살 2인분이나 드시는 분이 있구나”, “진짜 악질이다”, “되게 못 배운 사람이다”, “사장님도 정말 어이 없었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배달앱 이용 실태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수도권에서 배달앱을 이용하는 자영업자 63.3%가 별점 테러나 악성 리뷰로 피해를 경험했다고 조사됐다.

온라인이슈팀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Categories
Hot News Korea

“사장님이 새벽에..” 모두가 경악한 배민 ‘1점 리뷰’ 레전드 글TT

배달의 민족에 올라온 ‘1점 리뷰’ 글이 커뮤니티 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배민 1점 리뷰 레전드.jpg’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고깃집에서 직화 삼겹살을 주문한 고객의 리뷰 글이 담겨 있었다.

이 고객은 별점 1점 만을 주며 “여기 사장님 아침 새벽에 시켰는데 자전거 이상한 고물 같은 거 타고 오시더라고요. 밥맛 떨어지게 우습네요“라고 글을 남겼다.

이에 사장님은 “OO님, 자전거 타고 가서 밥맛 떨어지셨군요. 람보르기니 타고 배달 한 번 가볼까요? 그럼 밥맛이 좋아 지실련지”라고 답글을 남겼다.

해당 내용은 현재 여러 온라인 상에 퍼지며 분노를 사고 있다.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사장을 비하하며 리뷰 1점을 테러한 해당 고객에게 날 선 비난을 보냈다.

이들은 “배달 수단까지 신경 써야 하는 현실이구나”, “진짜 미쳤다”, “아침 새벽부터 삼겹살 2인분이나 드시는 분이 있구나”, “진짜 악질이다”, “되게 못 배운 사람이다”, “사장님도 정말 어이 없었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배달앱 이용 실태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수도권에서 배달앱을 이용하는 자영업자 63.3%가 별점 테러나 악성 리뷰로 피해를 경험했다고 조사됐다.

온라인이슈팀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Categories
Hot News Korea

“사장님이 새벽에..” 모두가 경악한 배민 ‘1점 리뷰’ 레전드 글TT

배달의 민족에 올라온 ‘1점 리뷰’ 글이 커뮤니티 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배민 1점 리뷰 레전드.jpg’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고깃집에서 직화 삼겹살을 주문한 고객의 리뷰 글이 담겨 있었다.

이 고객은 별점 1점 만을 주며 “여기 사장님 아침 새벽에 시켰는데 자전거 이상한 고물 같은 거 타고 오시더라고요. 밥맛 떨어지게 우습네요“라고 글을 남겼다.

이에 사장님은 “OO님, 자전거 타고 가서 밥맛 떨어지셨군요. 람보르기니 타고 배달 한 번 가볼까요? 그럼 밥맛이 좋아 지실련지”라고 답글을 남겼다.

해당 내용은 현재 여러 온라인 상에 퍼지며 분노를 사고 있다.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사장을 비하하며 리뷰 1점을 테러한 해당 고객에게 날 선 비난을 보냈다.

이들은 “배달 수단까지 신경 써야 하는 현실이구나”, “진짜 미쳤다”, “아침 새벽부터 삼겹살 2인분이나 드시는 분이 있구나”, “진짜 악질이다”, “되게 못 배운 사람이다”, “사장님도 정말 어이 없었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배달앱 이용 실태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수도권에서 배달앱을 이용하는 자영업자 63.3%가 별점 테러나 악성 리뷰로 피해를 경험했다고 조사됐다.

온라인이슈팀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Categories
Hot News Korea

“유승준과 다를 게 없다” 실시간 병역기피 의혹 터진 연예인T

가수 양준일이 병역기피 논란에 휩싸였다.

28일 스포츠경향과 한경닷컴의 보도에 따르면 양준일의 병역기피 의혹을 고발한 A씨가 병무청에 관련된 민원을 접수했다.

고발인 A씨는 양준일이 병역을 의도적으로 기피했다며 유승준의 사례와 크게 다르지 않다고 주장했다.

A씨는 “양준일은 군대에 가야 하는 한국 사람이 된다는 조건으로 6개월마다 갱신 비자를 받아 한국 활동을 한 것이다. 국적 회복 기회가 있었음에도 스스로 미국 국적을 버리지 않아 한국 비자 갱신이 불가능했다는 얘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병역 회피 사례로 오랜 기간 국민의 질타를 받는 유승준의 사례와 양준일이 크게 다르지 않다고 본다. 한국에서 연예인으로서 대외적 명예와 경제활동, 특혜를 누리면서도 정작 미국 국적을 유지하려는 이기심과 비양심을, 속은 국민들이 알 수 있도록 조사해달라”라고 촉구했다.

이에 병무청 관계자는 “민원 사항을 접수해 현재 검토 중이다”라고 전한 상태.

법무부에 따르면 양준일이 1993년 1월 ‘한국 국적 회복 허가’를 받았으나, 이후 1993년 부산 콘서트를 마치고 미국으로 떠났다. 이에 스스로 한국 국적을 포기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2019년 양준일은 JTBC 예능 ‘슈가맨’에 출연해 “출입국관리사무소 담당자가 ‘네가 한국에 있는 게 싫다’라며 비자 연장을 거부해 국내 연예계 생활을 접을 수밖에 없었다”라고 말했다.

A씨의 주장에 따르면 양준일은 비자를 연장하지 못해 미국으로 돌아간 셈이다. 즉, ‘슈가맨’에서 양준일이 말했던 내용과는 완전히 다른 것.

이에 29일 양준일 측은 병역 기피 의혹이 제기된 데에 해명했다.

그는 과거 미국으로 돌아간 이유에 대해 “군대만의 문제가 아닌, 한국에서 가수로서는 실패한 상황에서 다른 일자리에 취직을 한다는 것은 더 힘든 상황이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말도 잘 못하고, 한글을 읽지도 못하는 상황에서 내가 여기서 어떻게 살아 남을 수 있었겠냐”라며 “한국에선 밥벌이를 할 수 없었고, 가족도 친구도 없는 상황이었다”라고 전했다.

또한 그는 비자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그는 “앞서 방송에 출연해 10년짜리 비자를 받았다고 말을 했는데 최근에 비자를 확인하니 5년짜리였다. 이 부분은 오래된 기억이라 잘 알지 못했다”라면서도 “하지만 처음에 받은 비자의 경우, 기간이 남아 있는 상태에서 누군가가 취소한 기록은 확실히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렇게 한국에서의 가수 활동은 인기가 없어서 끝난 것이라 생각했고, 그래서 미국으로 돌아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온라인이슈팀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JTBC ‘슈가맨’, 양준일 인스타그램

Categories
Hot News Korea

“유승준과 다를 게 없다” 실시간 병역기피 의혹 터진 연예인T

가수 양준일이 병역기피 논란에 휩싸였다.

28일 스포츠경향과 한경닷컴의 보도에 따르면 양준일의 병역기피 의혹을 고발한 A씨가 병무청에 관련된 민원을 접수했다.

고발인 A씨는 양준일이 병역을 의도적으로 기피했다며 유승준의 사례와 크게 다르지 않다고 주장했다.

A씨는 “양준일은 군대에 가야 하는 한국 사람이 된다는 조건으로 6개월마다 갱신 비자를 받아 한국 활동을 한 것이다. 국적 회복 기회가 있었음에도 스스로 미국 국적을 버리지 않아 한국 비자 갱신이 불가능했다는 얘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병역 회피 사례로 오랜 기간 국민의 질타를 받는 유승준의 사례와 양준일이 크게 다르지 않다고 본다. 한국에서 연예인으로서 대외적 명예와 경제활동, 특혜를 누리면서도 정작 미국 국적을 유지하려는 이기심과 비양심을, 속은 국민들이 알 수 있도록 조사해달라”라고 촉구했다.

이에 병무청 관계자는 “민원 사항을 접수해 현재 검토 중이다”라고 전한 상태.

법무부에 따르면 양준일이 1993년 1월 ‘한국 국적 회복 허가’를 받았으나, 이후 1993년 부산 콘서트를 마치고 미국으로 떠났다. 이에 스스로 한국 국적을 포기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2019년 양준일은 JTBC 예능 ‘슈가맨’에 출연해 “출입국관리사무소 담당자가 ‘네가 한국에 있는 게 싫다’라며 비자 연장을 거부해 국내 연예계 생활을 접을 수밖에 없었다”라고 말했다.

A씨의 주장에 따르면 양준일은 비자를 연장하지 못해 미국으로 돌아간 셈이다. 즉, ‘슈가맨’에서 양준일이 말했던 내용과는 완전히 다른 것.

이에 29일 양준일 측은 병역 기피 의혹이 제기된 데에 해명했다.

그는 과거 미국으로 돌아간 이유에 대해 “군대만의 문제가 아닌, 한국에서 가수로서는 실패한 상황에서 다른 일자리에 취직을 한다는 것은 더 힘든 상황이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말도 잘 못하고, 한글을 읽지도 못하는 상황에서 내가 여기서 어떻게 살아 남을 수 있었겠냐”라며 “한국에선 밥벌이를 할 수 없었고, 가족도 친구도 없는 상황이었다”라고 전했다.

또한 그는 비자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그는 “앞서 방송에 출연해 10년짜리 비자를 받았다고 말을 했는데 최근에 비자를 확인하니 5년짜리였다. 이 부분은 오래된 기억이라 잘 알지 못했다”라면서도 “하지만 처음에 받은 비자의 경우, 기간이 남아 있는 상태에서 누군가가 취소한 기록은 확실히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렇게 한국에서의 가수 활동은 인기가 없어서 끝난 것이라 생각했고, 그래서 미국으로 돌아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온라인이슈팀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JTBC ‘슈가맨’, 양준일 인스타그램

error: Content is protected !!